닫기
 
교과서 속 헷갈리는 우리말(기초 편)
소비자가격 : 12,000↓
판매가격 : 10,800
적립금 :600
ISBN :978-89-315-8219-2
등록일자 :2018-06-07
출판사 :도서출판 성안당
저자 :곽지순, sam기획, 정현희
분량 :192
편집 :4도, 무선제본
판형 :190X260 (mm)
발행일 :2018년 6월 5일
구매수량 :
총 금액 :


이 책은

소중한 우리말, 제대로 알고 바로 사용해야죠!

말과 글은 우리들이 다른 사람들과 생각을 주고받기 위해 사용하는 중요한 도구입니다.

말은 상대방과 서로 마주하는 상황에서 대화를 통해 이루어지기 때문에 서로 생각을 주고받는데 큰 어려움이 없습니다. 그러나 글은 말과 달리 쓰인 것으로만 내용을 이해해야 하므로 정확한 표기와 띄어쓰기가 매우 중요합니다. 이 때문에 표준어맞춤법을 통해 모든 사람이 약속된 규칙에 따라 글을 바르게 써서 사용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표준어나 맞춤법에 따른 정확한 표현이 무엇인지 어린이들 뿐 아니라 어른들조차 헛갈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예를 들어, 엄마가 매일 그릇을 닦는 일은 설겆이라고 써야 하는지 설거지라고 써야 하는지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헛갈려 합니다. 또한, ‘작다적다’, ‘가리키다가르치다와 같이 뜻이 다른 낱말인데도 정확한 의미를 구별하지 못하여 잘못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이 책은 교과서 속 헷갈리는 우리말-기초 편으로 하마터면/하마트면’, ‘게거품/개거품’, ‘희안한/희한한’, ‘나가야/나아가야등과 같이 바른 표현이 무엇인지 헷갈리는 우리말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있는 만화와 함께 자세하게 제시하였습니다.

이 책을 통해 미래의 꿈나무인 우리 어린이들이 소중한 우리말을 바르게 사용하고 지켜나가는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출판사 서평

책을 보고 평소에 잘못 알고 있었거나 헷갈려 했던 낱말들을 체크해 보세요!

현직에 계신 초등학교 선생님께서 국어 교과서에 나오는 낱말 중에서 학생들이 가장 헷갈려 사용하는 우리말을 엄선했어요. 재미있는 만화와 선생님의 쉬운 설명을 읽다보면 자연스럽게 우리말의 개념을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습니다. 평소에 몰랐거나 헷갈렸던 내용을 아는 재미, 우리말을 정확히 아는 즐거움을 통해 우리말 짱!인 모든 어린이가 되시길 바랍니다

 

저자 소개

 

곽지순

경인교육대학교 국어교육과 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교사로 재직 중입니다. 7차 개정 교육과정 읽기교과서 집필에 참여했으며 2011년도에는 인천시 교실수업개선 실천사례에서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현재 인천 화전 초등학교에서 어린이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저서로는 배움을 키우는 교실 속 북아트』 『창의적인 쓰기 수업 어떻게 할까?등이 있습니다.

 

정현희

어린이들이 재미있게 책을 읽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10년째 학습만화를 그리고 있습니다. 때론 진지하고, 때론 익살스러운 만화 속 캐릭터들을 통해 어린이 여러분들과 함께 공부하고, 함께 마음을 나누고 있습니다. 그동안 그림을 그린 책으로는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시리즈, 자신만만 한국사왕』 『WHO 시리즈』 『아 다르고 어 다른 우리말』 『스마트 걸등이 있습니다.


목차

 

1부 헷갈리기 쉬운 말

생중계하는 걸까? ‘생중개하는 걸까?

곤혹을 치르다일까? ‘곤욕을 치르다일까?

일을 벌리고다니는 걸까? ‘벌이고다니는 걸까?

풀숲을 해치다일까? ‘헤치다일까?

방귀를 뽕~ ‘뀌다일까? ‘끼다일까?

제발 알려 줘일까? ‘알으켜 줘일까?

어서 오십시오일까? ‘오십시요일까?

태풍이 비켜가다일까? ‘비껴가다일까?

하마터면부딪힐 뻔한 걸까? ‘하마트면부딪힐 뻔한 걸까?

삼촌일까? ‘삼춘일까?

딱따구리일까? ‘딱다구리일까?

! ‘인마일까? ‘임마일까?

그 아이는 깍쟁이일까? ‘깍정이일까?

나무의 아랫부분은 밑동일까? ‘밑둥일까?

설탕 알갱이일까? ‘알맹이일까?

수염이 난 물고기는 메기일까? ‘매기일까?

넙죽절하다일까? ‘넓죽절하다일까?

호박 덩굴일까? 호박 덩쿨일까?

소꿉놀이일까? ‘소꼽놀이일까?

여느 때와가 맞는 걸까? ‘어느 때와가 맞는 걸까?

그다지먹고 싶지 않은 걸까? ‘그닥먹고 싶지 않은 걸까?

맨 끝이 되는 부분은 끄트머리일까? ‘끝으머리일까?

상추를 솎는다일까? 상추를 속는다일까?

닭의 머리에 있는 것은 일까? ‘벼슬일까? ‘일까?

걸레를 깨끗이빨아야 할까? ‘깨끗히빨아야 할까?

게임에 맛들다일까? ‘맞들다일까?

파리의 애벌레는 구더기일까? ‘구데기일까?

해님과 달님일까? ‘햇님과 달님일까?

 

2부 논술을 완성하는 말

내가 갈게일까? ‘갈께일까?

오랫만에 만난 걸까? ‘오랜만에 만난 걸까?

으시대는걸까? ‘으스대는걸까?

화가 난 마음을 삭이다일까? ‘삭히다일까?

분위기가 으스스하다일까? ‘으시시하다일까?

어려움을 무릎쓰고일까? ‘무릅쓰고일까?

게거품을 물고 대든 걸까? ‘개거품을 물고 대든 걸까?

뒤에서 구시렁거리다일까? ‘궁시렁거리다일까?

동생이 생떼를 쓴 걸까? ‘뗑깡을 쓴 걸까?

꿈을 향해 나아가야할까? ‘나가야할까?

큰아버지 진지 잡수세요일까? ‘식사하세요일까?

날씨가 후텁지근한걸까? ‘후덥지근한걸까?

그 여자에게 차인걸까? ‘채인걸까?

내가 좋아하는 것은 도넛일까? ‘도너츠일까? ‘도나스일까?

친구가 알은체하며 걸어온 걸까? ‘아는 체하며 걸어온 걸까?

텔레비전일까? ‘텔레비젼일까? ‘테레비일까?

너만 보면 마음이 설렌다일까? ‘설레인다일까?

닦달하지말아야 할까? ‘닥달하지말아야 할까?

머지않아취직할 것 같아일까? ‘멀지 않아취직할 것 같아일까?

케익일까? ‘케이크일까? ‘일까?

우린 떼려야 뗄 수 없는관계일까? ‘뗄래야 뗄 수 없는관계일까?

내일 준비물은 사인펜일까? ‘싸인펜일까?

친구로서그럼 안 되는 걸까? ‘친구로써그럼 안 되는 걸까?

크리스마스 캐럴일까? 크리스마스 캐롤일까?

왜 이렇게 안절부절못해일까? ‘안절부절해일까?

예부터내려오는 것일까? ‘옛부터내려오는 것일까?

가든지 말든지일까? ‘가던지 말던지일까?

그것 참 희한한일일까? ‘희안한일일까?

칠칠맞지 못하게잃어버린 걸까? ‘칠칠맞게잃어버린 걸까?

부리나케달려온 걸까? ‘불이나케달려온 걸까?


  •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2,5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1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3일입니다.(입금 확인 후) 설치 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주문순서)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본 상품의 배송 가능일은 5일 입니다.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합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 상품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